• EVENT
  • CONTACT US
  • SITEMAP
  • 예스24
  • 교보문고
  • 알라딘
  • 인터파크
  • 11번가도서
  • 영풍문고
  • top

확대보기

리스트

물은 예쁘다

글쓴이 김성화   권수진
그린이 소복이
출간일 2018-05-09
가격 13,000원
판형 224*224
분량 68쪽
ISBN 9788964963708
도서구매

책소개

물이 말랑말랑 젤리 같다면? 물이 끈적끈적 얼굴에 달라붙는다면?

 

과학에 상상을 듬뿍 뿌려 볼까요?

 

과학이 따분하고 재미없다고요? 천만에요.

물이 말랑말랑 젤리 같다면? 물이 끈적끈적 얼굴에 달라붙는다면?

생각만 해도 재미있고 신나지 않나요?

과학으로 상상하는 법을 알면 과학이 흥미로워진답니다.

 

 

과학은 상상과 어울리지 않아?

딱딱한 과학에 말랑말랑한 상상이라니, 과학과 상상은 어울리지 않는다는 생각이 든다면, 그건 우리가 그동안 과학을 지식으로만 배워 왔기 때문일 것입니다. 이 책은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는 과학 이야기를 들려주고자 힘써 온 김성화, 권수진 선생님이 과학 지식을 뛰어넘어, ‘과학 상상을 알려주고자 오래전부터 기획했습니다.

모든 과학은 상상에서 출발했을지 모릅니다. 물 없이 살 수 있는 생명체가 없는 것을 보면서 만물의 근원은 물에서 시작된 것이 아닐까?’라고 상상했을 테지요. 그 상상에서 출발하여 그리스의 수학자이자 철학자 탈레스는 만물의 근원이 물이라 주장했습니다. 거기서 발전하여 과학자들은 다윈이 진화론을 주장하기 이전에도 인간이 물고기에서 진화했을지 모른다고 생각했지요. 우주 탐험 역시 다른 행성에도 물이 있다면 생명체가 있을지 모른다는 상상에서 시작됐습니다. 그런 과학자들의 상상이 없었다면 우리가 알고 있는 수많은 과학 지식들 역시 탄생하지 못했을 겁니다. 과학자들도 상상을 통해 가설을 세우고 논리적으로 검증해 나가며 하나의 과학 지식으로 만들어 냈으니까요. 이제 왜 과학을 상상이라고 말하는지 알 것 같나요?

 

 

과학으로 상상하는 법을 배우자!

물은 예쁘다이 반짝거리고 촉촉한 건 뭐지?”라는 호기심 가득한 질문으로 시작합니다. 물이 말랑말랑한 젤리처럼 똑똑 떨어진다면, 구불구불한 국수 가락처럼 쌓인다면? 아이는 수도꼭지를 틀면서 마치 물을 처음 만난 것처럼 재미난 상상 속으로 빠지지요.

이 책은 아이의 시선과 상상을 통해 물의 여러 가지 모습과 느낌을 알려줍니다. 투명하고 차갑고 부드러운 물, 손을 넣으면 얼른 자리를 비켜 주는 착한 물, 더운 날에는 사라져 뽀송뽀송한 옷을 입게 해 주는 고마운 물, 담는 그릇에 따라 모양이 달라지는 고집 없는 물. 늘 우리 곁에 함께하는 물인데도 정작 우리는 물에 대해 잘 모릅니다. 하지만 이 책을 읽고 나면 이런 예쁜 물이 지구에만 있다는 기적 같은 사실에 큰 놀라움을 얻게 되지요.

막연한 상상은 단순한 즐거움으로 끝날 뿐이지만, 과학을 통한 상상은 상상의 즐거움과 함께 지식을 재창조하는 즐거움, 새로운 사실을 발견하고 탐색하는 즐거움까지 만들어갈 수 있습니다. 과학 지식이 상상의 힘을 제한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 강력하고 다채롭게 만들어 주기 때문이지요.

아이들에게 물은 예쁘다과학으로 상상하는 법을 알려주면 어떨까요? 주변의 모든 이치에 대해 끊임없이 궁금해하고, 과학 지식에 호기심을 품으면서 세상을 향해 더 큰 꿈을 키우는 아이로 자라게 도와줄 것입니다.

 

 저자의 말

과학에서는 상상하는 데 특별한 기술이 필요해요. 아무거나, 아무렇게나 상상한다고 되는 게 아니에요. 튼튼한 과학 지식 위에서 상상을 시작해야 하지요! 지식 위에서 호기심이 싹트고, 호기심 위에서 상상이 자라나요. 상상을 통해 올바로, 더 깊이, 더 잘 알게 돼요. 튼튼한 과학 지식을 바탕으로 과학자들은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것을 상상했어요. 원자를 상상하고, 중력을 상상하고, 마침내 구부러진 우주를 상상했어요! 과학자들은 이제 우주 너머를 상상해요! 과학자의 상상 덕분에 인류는 자연에 대한 무한한 지식과 이해를 쌓게 되었어요. 아이들도 과학을 배우며 상상할 수 있어요.

- 김성화권수진

 

 시리즈 소개

과학 상상, 어떻게 하지?’는 새로운 방식으로 과학과 상상력을 결합한 그림책 시리즈입니다. 아이들이 과학적인 사고를 기반으로 다채로운 상상을 펼칠 수 있게 이끌어 줄 것입니다. 이제 과학자처럼 이유 있는 상상’, ‘근거 있는 상상을 시작해 봐요!

 

1 공룡개미 개미공룡 글 김성화 권수진그림 김규택

2 물은 예쁘다 글 김성화 권수진그림 소복이

3 달에서 봤어 글 김성화 권수진그림 이광익

4 중력이 보여 글 김성화 권수진그림 오정택 

작가소개

글쓴이 김성화

대학에서 과학을 공부했고, 『과학자와 놀자』로 창비 좋은 어린이책상을 받았다. 인문과학과 자연과학이 어우러진 이야기로 어린이, 청소년과 즐겁게 소통해 왔다. 그동안 함께 쓴 책으로 『고래는 왜 바다로 갔을까』, 『과학은 공식이 아니라 이야기란다』, 『처음 배우는 인류의 역사』, 『생태계가 뭐예요?』, 『과학의 배꼽』, 『파인만, 과학을 웃겨 주세요』, 『뉴턴』 외 여러 책이 있다. 


그린이 소복이
물이 얼마나 재미나고 사랑스러운지를 알게 되면서 바람도, 흙도, 우주도 궁금해지기 시작한 만화가예요. 지은 책으로는 애쓰지 말고, 어쨌든 해결 1,2, 소년의 마음이 있어요
글쓴이 권수진

부산대학교에서 분자생물학을 공부했고, 지금은 남자 아이와 여자 아이를 키우면서 경기도 일산의 한 오피스텔에서 김성화와 함께 책을 쓰고 있다. 그 동안 과학의 여러 가지 주제를 이야기로 풀어 쓴 책들, 『과학자와 놀자!』, 『고래는 왜 바다로 갔을까』, 『생태계가 뭐예요?』, 『얘들아, 정말 과학자가 되고 싶니?』 , 『과학의 배꼽』, 『박테리아 할머니 물고기 할아버지』, 『쉿! 바다의 비밀을 말해 줄게』, 『어린이가 처음 배우는 인류의 역사』를 지었다. 2002년 『과학자와 놀자!』로 창비 제6회 좋은어린이책 상을 받았고, 함께 쓴 책들이 2000, 2001, 2002, 2004년 과학기술부 우수과학도서, 2006년 문화관광부 선정도서가 됐다.